허브 '딜'과 '바질'

일반 2016. 5. 16. 00:37

재작년에 허브식물 '딜'을 심었는데 안타깝게도 대부분은 말라죽고
살아남은 녀석도 심하게 웃자라고 말았다.




딜은 향이 놀랍다. 이렇게 고소한 향이 나다니.




조금 남아 있던 딜 씨앗을 지난 주 심었는데 앙증맞게 싹이 올라왔다.
이번엔 잘 자라주어야 할 텐데 식물을 집에서 키우는 건 마음처럼 되지
않는 듯 하다.




바질도 심어볼 요량으로 다이소에서 씨앗을 샀다. 가격은 천원.
씨앗은 7개가 들어 있었다. 파슬리, 레몬밤 등의 씨앗도 보여서
순간 욕심이 나긴 했는데 올해 바질을 해보고 잘 되면 내년에
해보기로 했다.





구성물: 미니 용기, 압축배양토, 씨앗 7 개





압축배양토를 물에 불려서 씨앗 투하! 잎을 수확하는 날이 빨리 오기를...;;


'일반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해외주식 현금 배당에 대한 배당소득세  (0) 2017.05.30
우메보시를 만들어 보다  (0) 2016.09.05
허브 '딜'과 '바질'  (0) 2016.05.16
요시다 아키미 - 벚꽃동산 완전판  (0) 2016.01.02
오랜만의 책지름  (0) 2015.12.09
수두 체험  (0) 2015.03.30
Posted by javaopera

댓글을 달아 주세요